HOME > 커뮤니티 > 공지 사항  
 
작성일 : 03-02-14 11:29
-앙굴렘 만화축제에서 일어 난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의
 글쓴이 : 신성식
조회 : 4,804  
-앙굴렘 만화축제에서 일어 난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의
저작권물 무단 사용과 작가가 무시되는 관행에 대한
(사)한국만화가협회와 (사)우리만화연대의 항의문-


 

  먼저 앙굴렘 국제 만화 페스티벌의 주빈국으로서 무사히 행사를 마친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의 담당자, 큐레이터팀 등 수고를 아끼지 않는 분들의 노고에 박수를 보냅니다. 사전 준비는 물론 행사 당일까지 거의 매일 밤늦도록 성공적인 행사 진행을 위하여 고군분투한 여러분의 땀방울이 좋은 결과를 낳았다고 생각 됩니다.
 
  그러나 행사를 준비한 개개인의 헌신적인 노력에도 불구하고 만화를 창작하는 만화가로서 도저히 이해할 수 없는 콘텐츠진흥원의 처사로 인하여 이렇게 항의의 글을 보내게 된 것을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하는 바입니다.
 

-더 이상 만화가를 들러리로 세우지 말라!

  이번 앙굴렘 축제에서 한국은 주빈국으로서 콘텐츠진흥원이 주최한 한국만화특별관을 열었으며 또 한편에서는 서울애니메이션센터 주도로 기성작가 9인과 신인작가 2인을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하였습니다. 주최는 서로 다르나 한국만화를 제대로 알린다는 대의적인 관점에서 상호간의 협력이 어색할 이유는 전혀 없었습니다. 게다가 한국만화특별관은 그야말로 전시를 중심으로 이루어졌으며 9인전(전시회가 아닙니다)은 작가와 작품을 소개하는 것을 주목적으로 하였습니다.
 
  기성작가 9인이 한국을 대표하는 작가로 선정되었기 때문에 한국만화특별관에 전시된 주요 작품들의 작가와 중복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결과라 하겠습니다. 이것은 오히려 한국만화를 소개하는데 훨씬 좋은 조건이 되었습니다. 특별관에서 소개한 작품의 바로 그 작가들이 앙굴렘 축제에 참여하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한국만화의 밤 행사에서 주인공인 한국만화를 그린 바로 그 작가들이 함께 그 자리에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단 한마디의 소개도 없이 무려 한 시간이 넘게 그저 들러리 수준으로 접대한 것은 행사 진행의 미숙을 떠나서 행사 주최자의 만화관과 작가관의 수준을 의심할 수밖에 없게 하였습니다. 한국에서조차도 함께 자리하기 어려운 작가들이 프랑스에서, 세계적인 만화의 축제장인 앙굴렘에서 함께 하였음에도 단순히 행사 들러리로  대접받는 현실이 이날 행사에 참여한 작가들로 하여금 오히려 이것이 바로 한국만화의 현주소가 아닌가 하는 자괴감과 함께 모멸감을 느끼지 않을 수 없게 하였습니다.
 
  우리는 앙굴렘에서 만화가 어떻게 인정받고 있는지를 보았습니다. 철저히 상업적인 만화에서부터 극단적인 예술지향의 만화까지 매우 다양한 스펙트럼을 보았습니다. 그리고 우리는 그들이 자신들의 만화의 가치를 높이기 위한 여러 가지 노력들도 보았습니다. 그리고 그중 주요한 한 가지 방법으로 작가를 존중하는 모습을 보았습니다.
 
  그러나 한국에서 그런 모습을 기대하는 것은 정말 요원한 일인 것 같습니다. 오래전부터 만협과 우만연을 비롯한 많은 만화가들은 만화 행정가들에게 기획자들에게 만화출판계에 기회가 있을 때 마다 제기하였습니다. 만화라고 하는 결과물에만 주목할 것이 아니라 바로 그 만화를 그리는 작가들에 대하여 관심을 기울이라고 말입니다. 대체 만화가가 없이 만화가 어떻게 나온단 말입니까! 그러나 거의 매 행사 혹은 사업에서 만화가들이 단지 행사의 들러리로 섰던 것은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닙니다.

 
  그러나 이제 만화가들은 이러한 풍토를 더 이상 좌시하지 않을 것입니다. 아울러 위와 같은 한국문화콘텐츠진흥원의 처사에 대하여 다음을 요구합니다.
 
  이번 전시와 홍보책자에서 소개된 작품, 작가의 경우 해당 작가에게 이 사실이 공지되고 동의를 얻었어야 함에도 불구하고  캐릭터, 작품 등이 무단 사용되었습니다. 이에 해당 작가가 납득할 수 있는 적절할 해명을 요구합니다. 또한 작가가 무시되는 관행과 저작권 침해 재발 방지에 대한 성의 있는 의사 표명을 요구합니다. 이러한 요구가 받아들여지지 않는다면 앞으로 우리 만화가들은 관련 행사에 참가하지 않는 것은 물론 저작권과 관련된 만화가들의 만화 작품을 비롯한 모든 콘텐츠의 사용을 결코 허락하지 않을 것입니다.


2003년 2월 6일


 
 
 (사)한국만화가협회                        (사)우리만화연대

------------------------------------------------------------------------------
위 항의문은 지난 2월 7일 만화산업발전협의회에서 만협, 우만연 함께 발표한 항의문입니다.
트위터
이 게시물을 트위터로 소개하기

 
 

Total 98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만화진흥법 개정안에 반대하는 성명서를 발… 우만연 01-11 4705
공지 2020 내일키움 캐리커쳐. 만화 일러스트 전시… 우만연 01-11 4748
공지 콘텐츠산업 결산과 전망 세미나 가 열립니다.… 우만연 12-04 5429
공지 경기 웹툰 컴퍼런스 자료입니다.많은 관심 바… 우만연 11-13 5779
공지 2021년 1월 4일 개강 -인물해부학,동물해부학 … 우만연 10-21 5779
공지 518 전두환 표정 페레이드 참가소식입니다. 우만연 07-05 6234
공지 인물해부학 -박운용교수 여름 해부학 강의 모… 우만연 07-05 6214
공지 2020년 3분기 (8/9/10월)누드크로키 모집시작합… 우만연 07-05 6275
공지 코로나 예방을 위해 2월29일부터3월6일까지 크… 우만연 03-02 7016
공지 [한국과학창의재단] 과학융합콘텐츠 지원연… 우만연 11-13 7629
공지 제13회 일본국제만화공모전에 참가하세요. 우만연 04-30 8599
공지 2019년 2분기 누드크로키교실이 진행중입니다. 우만연 04-30 8696
공지 박운용교수의 드로잉 해부학 가을(10/11월) 학… 우만연 09-09 14694
공지 우리만화연대 개소식에 초대합니다. 우만연 08-13 15003
공지 2018 디지털만화 IP 활성화 프로모션 참가작품 … 우만연 07-19 15283
공지 2018 만화웹툰분야 창작지원사업 신규과제 모… 우만연 07-19 16178
공지 2018 만화웹툰분야 아이디어 개발 지원사업 신… 우만연 07-19 15265
공지 서울시「문화예술 불공정피해상담센터」운… 우만연 03-08 46276
832 2003년 크로키 접수 일정[필독!!] 심경희 01-17 4940
831 [모집]현장형 창조인재 양성사업 <예비만화… 우만연 04-11 4931
830 [공모]평창동계올림픽 창작 웹툰 공모전 공모… 우만연 08-17 4923
829 누드크로키 목요일 4시반 접수 연기 신성식 08-22 4919
828 [올해의 예술축제] 악진 만화콘서트 김종범 01-03 4912
827 누드크로키 접수안내 (2009년 4분기) 이정헌 08-18 4909
826 만화인을 위한 풍경화교실 수강생 모집 심경희 08-14 4887
825 제 8 회 춘천 애니타운 페스티벌 공모전 요강 CAF2004 08-16 4881
824 2004 대한민국 만화대상 수상 결과발표 김종범 12-13 4856
823 [부고] 우리만화연대 정중구 회원 심경희 04-29 4852
822 만화스토리작가양성과정 신청 마감 심경희 07-09 4834
821 -앙굴렘 만화축제에서 일어 난 한국문화콘텐… 신성식 02-14 4805
820 월간우리만화 9, 10호 온라인 업데이트 김경래 03-18 4801
819 한국만화박물관 2017 작가전시 지원사업 공모 우만연 02-20 4796
818 [모집]<경기꿈의학교>'만화상상놀이… 우만연 04-18 4791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