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커뮤니티 > 공지 사항  
 
작성일 : 16-11-04 11:29
우리만화연대 시국선언문
 글쓴이 : 우만연
조회 : 7,987  

우리만화연대 시국선언문

 

 

지난 4년간 대한민국을 극단의 갈등으로 몰아넣은 권력의 실체가 밝혀졌다. 십상시, 문고리 권력 등 풍문으로만 어렴풋하게 들려오던 국정농단 세력의 실체가 이번 박근혜-최순실 게이트를 통해 선명하게 수면 위로 드러난 것이다.

 

까도 까도 속살이 새로 드러나는 양파처럼 매일 매일 새로운 부패스캔들과 비리혐의로 뉴스를 장식하고 있는 이들 무리는 그동안 드러난 사실만으로도 이미 흉포한 범죄 집단에 다름 아니다. 사리사욕을 위해 국정을 마음대로 주무르고, 친인척 배치를 위해 인사에 전횡을 일삼았다는 증거와 증언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 더 큰 문제는 사태가 이 지경에 이르렀음에도 불구하고, 정부 여당과 청와대는 사태의 심각성을 전혀 깨닫지 못하고 있다는 것이다.

 

지금까지 밝혀진 최순실 무리들의 국정개입, 불법적인 자금모금, 권력 남용만으로도 박근혜 정권의 정당성은 완전히 무너졌다. 한 톨의 진심도 느껴지지 않는 사과문과 독단, 불통으로 점철된 미봉책으로 국면을 전환하려하지만, 이미 민심의 거대한 파도는 엄중하고 분명하게 최순실-박근혜 정권에 국정을 더 이상 맡길 수 없음을 경고하고 있다.

 

창조경제의 핵심이자 주역으로 만화와 웹툰을 꼽으며 한껏 치켜세웠던 정권이 실상은 최순실, 차은택의 손아귀에 놀아났다는 점은 만화를 넘어 문화예술인에 대한 치욕이자 모욕이다. 의식 있는 만화인들과 문화예술인들이 박근혜 정권하에 블랙리스트에 오른 사건의 진상이 이따위 조악한 인사들의 개념 없는 국정농단에 기인한다는 진실 앞에 비통하고 애통한 심정뿐이다.

 

만화를 포함하여 문화콘텐츠산업 진흥의 주무부서인 문화체육관광부가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한 온갖 추문의 진원지가 된 것도 할 말을 잃게 만든다. 김종 차관, 김종덕 장관, 김상률 교육문화수석, 송성각 한국콘텐츠진흥원장 등 문체부를 좌지우지했던 인사들이 국민에 복무하지 않고 최순실, 차은택에 복종한 사실에 우리 만화인은 참담함을 금할 길이 없다.

 

김종덕 문체부 장관은 차은택의 은사였고, 김상률 청와대 교육문화수석은 차은택의 외삼촌이었으며, 송성각 한국콘텐츠진흥원장은 차은택의 광고계 대부로 통했다. 4대 국정 지표 가운데 하나인 문화융성’, 7000억 원 대의 문화창조센터 건립, 13조원대의 평창동계올림픽 등 문체부의 핵심 사업들을 최순실, 차은택의 치부 수단으로 전락시킨 행위는 결코 용납 할 수도 용납되어서도 안 될 것이다.

 

이제 우리는 세월호 희생자들에 대한 진상규명이 왜 전혀 이루어지지 않고 있는지, 왜 보수 정권의 입맛에 맞는 역사로 국정교과서를 개정하려 했는지, 위안부 피해자들이 극렬히 반대함에도 불구하고 왜 위안부 합의를 졸속으로 처리했는지, 왜 통일의 초석 개성공단을 뚜렷한 이유도 없이 폐쇄했는지, 백남기 농민의 사인을 왜 그토록 병사로 바꿔치려고 했는지, 왜 블랙리스트로 의식 있는 문화, 예술인을 배제하려 했는지 명명백백히 알게 되었다.

 

그런데, 스스로 자초한 시국이 이리 엄중함에도 불구하고, 청와대는 국민과 소통할 생각은 꿈도 안 꾸고 오히려 여당의 대표조차도 모르는 나 홀로 개각으로 무능과 불통의 정치를 다시 한 번 보여줌으로써 시름 깊은 국민의 뒤통수를 치고 있다.

 

이에, 우리 만화인은 최순실-박근혜 정부에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하나. 최순실-박근혜 정권은 국민적 저항으로 더 큰 불행을 자초하기 전에 대통령 자리에서 물러나라!

 

하나. 최순실-박근혜 정권과 함께 국정 파탄에 공동 책임이 있는 새누리 당은 해체하고, 친박 세력은 정계를 은퇴하라!

 

하나. 세월호, 백남기 농민,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작성 등 일련의 사건에 대해 철저히 진상규명하고 피해자들과 국민 앞에 사죄하라!

 

하나. 각 사건에 국민이 임명하는 특검을 통한 철저한 수사를 진행하고, 책임자를 엄중 처벌하라!

 

 

2016113

 

 

()우리만화연대 와 만화인

 

김형배 / 차성진 / 김병수 / 김신 / 최정규 / 고경일 / 박건웅/ 정재훈 / 황경택 / 윤경희 / 정용연 / 권은경 / 홍재승 / 박윤희 / 주완수 / 빵가루 / 김영우 / 남경민/ 원혜진 / 김종옥 / 황중선 / 김종범 / 배완례 / 가시눈 / 조경봉 / 주영근 / 송동근 / 주원영 / 이정헌 / 주영근 / 한현주/ 김용길 / 이보라 / 유승하 / 노선영 / 이지현 / 설종훈 / 최국호 / 이용일 / 장원서/ 박희성 / 고동동 / 박정아 / 미역의효능 / 문평윤/ 백문호 / 홍순식 / 유신주 / 박기찬 / 박수로 / 김도연 / 조명원 / 김현민 / 최익규 김성래 / 김진희 / 노미영 / 김홍선 / 안형모 / 유대수 / 진선규 / 공종철 / 김현 / 김태환 / 유대수 / 윤남선 / 신숙자 /


트위터
이 게시물을 트위터로 소개하기

 
 

Total 982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만화진흥법 개정안에 반대하는 성명서를 발… 우만연 01-11 4705
공지 2020 내일키움 캐리커쳐. 만화 일러스트 전시… 우만연 01-11 4748
공지 콘텐츠산업 결산과 전망 세미나 가 열립니다.… 우만연 12-04 5429
공지 경기 웹툰 컴퍼런스 자료입니다.많은 관심 바… 우만연 11-13 5779
공지 2021년 1월 4일 개강 -인물해부학,동물해부학 … 우만연 10-21 5778
공지 518 전두환 표정 페레이드 참가소식입니다. 우만연 07-05 6233
공지 인물해부학 -박운용교수 여름 해부학 강의 모… 우만연 07-05 6211
공지 2020년 3분기 (8/9/10월)누드크로키 모집시작합… 우만연 07-05 6275
공지 코로나 예방을 위해 2월29일부터3월6일까지 크… 우만연 03-02 7016
공지 [한국과학창의재단] 과학융합콘텐츠 지원연… 우만연 11-13 7629
공지 제13회 일본국제만화공모전에 참가하세요. 우만연 04-30 8599
공지 2019년 2분기 누드크로키교실이 진행중입니다. 우만연 04-30 8696
공지 박운용교수의 드로잉 해부학 가을(10/11월) 학… 우만연 09-09 14693
공지 우리만화연대 개소식에 초대합니다. 우만연 08-13 15000
공지 2018 디지털만화 IP 활성화 프로모션 참가작품 … 우만연 07-19 15283
공지 2018 만화웹툰분야 창작지원사업 신규과제 모… 우만연 07-19 16178
공지 2018 만화웹툰분야 아이디어 개발 지원사업 신… 우만연 07-19 15265
공지 서울시「문화예술 불공정피해상담센터」운… 우만연 03-08 46275
877 서울역 고가 만화로 산책하다<서울을 그리… 우만연 02-10 13143
876 이탈리아작가 세르지오 바르벨라 강연회 개… 우만연 02-03 4786
875 [안내]한국만화영상진흥원 2017년 사업설명회 우만연 01-19 5001
874 2017년 신년인사 우만연 12-30 7432
873 [조사]문화 예술 불공정 실태조사 우만연 12-22 5679
872 [구인]성남도촌초등학교 방과후프로그램 강… 우만연 12-22 2726
871 [전시]꿈꾸는 서울 스케치-서울만보展' 우만연 12-14 3240
870 [공지]2016년 우리만화연대 송년회 우만연 12-09 3376
869 서울역 고가 만화로 산책하다 '서울의 삶&… 우만연 12-05 3272
868 [한국만화영상진흥원]김중만 작가의 삶과 예… 우만연 11-15 2443
867 11월12일 서울시청광장으로! 우만연 11-11 2573
866 [한국콘텐츠진흥원]next content conference - 세계… 우만연 11-10 2541
865 시국선언 만화 (1) 우만연 11-04 7919
864 우리만화연대 시국선언문 우만연 11-04 7988
863 [초대]제16회 만화의날 우만연 10-27 2496
 1  2  3  4  5  6  7  8  9  10